이 자동차는 어때?

제네시스 'GV70' 전격 공개! 과연 그 가격대가 합당한 자동차일까?

차맛쟁이 2020. 12. 9. 01:00
728x90

경차 전속모델 : 배우 신유은 님

안녕하세요~~ 경매로 파는 모든차, 경차의 멋쟁이 에디터 차맛쟁이입니다.

 

제가 얼마 전에 제네시스 관련해 3부작에 걸쳐 포스팅을 했었던 걸로 기억하는데요! 그런 제네시스에서 신차를 공개했습니다. 바로 여러분도 다 아시다시피 'GV70'입니다!

 

제네시스의 첫 SUV였던 GV80의 동생 모델로 '프리미엄 중형 SUV'를 표방한다고 하는데 과연 '프리미엄'이라는 단어가 어울리는지 한 번 같이 알아볼까요?


[디자인]

 

GV70

사실 디자인 관련해선 말씀드릴 사항이 별로 없습니다. 이미 대중에게 공개가 되었고, 평가는 그때 모두 끝나버렸죠. 한 마디로 정리하면 "잘 만들었다!"로 귀결될 수 있을 것 같네요.

 

언론플레이인지는 잘 모르겠지만 이미 커뮤니티나 대중들 사이에선 '조선의 마칸'이라는 별칭이 붙고 있는 것을 보면 최소한 디자인에 실패한 것 같지는 않습니다. 억지로 두 줄 맞추느라 욕만 오질나게 먹은 '더 뉴 G70'에게 잠시 묵념을... 얘는 이렇게 잘 뽑아내면서 아무리 페이스리프트라고 해도 왜 G70은 그렇게 어색해보이는지 모르겠습니다. 뭐 물론 제가 전문가가 아니니 디자이너들의 큰 뜻을 모르는 것일 수도...

 

제네시스 특유의 엠블럼을 형상화한 크레스트 그릴과 이제는 제네시스의 상징이 되버린 '두 줄' 쿼드램프 등 제네시스만의 독창적인 특성이 잘 묻어나는 디자인인 것은 확실합니다. 그러나 이 차의 백미는 아마도 '측면'이 아닐까 생각합니다. 측면을 보면 쿼드램프 상단에서 시작되어 차체를 가로지르는 캐릭터 라인인 '파라볼릭 라인'이 뒤쪽 펜더와 대비를 이루면서 풍성하고도 역동적인 모습을 보여줍니다. 후면부 디자인도 사실 지적할 만한 내용이 없는데 굳이 찾자면 방향지시등의 위치입니다. 왜 그렇게 방향지시등을 리어 범퍼 부근에 못 넣어서 안달인지 모르겠네요. (거기에 넣으면 뒷차나 측후면 차들은 잘 안 보인다고 이 XX들아)

 

GV70 실내

실내 디자인은 참 마음에 듭니다. 예전부터 제네시스 차량의 실내를 보면 뭔가 되게 '한국적'인 느낌이 들었는데 제 생각이 맞더라고요. 제네시스 GV70은 우리나라 특유의 '여백의 미'를 콘셉트로 잡아서 만들었습니다. 호불호가 갈릴 수 있는 디자인이지만 저는 특유의 타원형 조작 센터페시아는 마치 미래의 자동차를 타고 있는 듯한 느낌을 줄 것 같네요. 그러나 저 섬처럼 동떨어진 느낌을 주는 14.5인치의 내비게이션은 여전하군요.


[안전 및 편의사양]

 

모름지기 'SUV'라면 어떤 기상 상황이든, 어떤 노면 상태이든 간에 변함 없는 주행 성능을 보여줘야 한다고 생각하는데요. GV70도 나름 그 조건을 갖추려고 노력한 흔적이 보입니다. GV70의 'AWD 시스템'은 눈길이나 빗길처럼 미끄럽고 불안정한 노면에서 주행 상황을 자동으로 감지하고 전후 구동력을 능동적으로 배분해 제어함으로써 안정적인 운전이 가능하도록 도와준다고 합니다.

 

GV70에는 '프리뷰 전자제어 서스펜션'이 적용됐습니다. 전방 카메라를 통해 인식한 노면 정보와 내비게이션의 지도 정보를 바탕으로, 서스펜션의 감쇠력을 자동으로 조절하여 차량의 움직임을 제어한다고 합니다. 과속방지턱과 같이 차량에 큰 충격을 줄 수 있는 상황을 미리 인지해 대응한다는 건데 솔직히 이러면 사람이 자동차를 운전하는 맛이 나는 건지는 잘 모르겠습니다. 너무 모든 것을 전동화 시킨다는 생각이 드네요.

 

측면 충돌 시 운전석과 동승석 승객 간의 충돌이나 내장 부품과의 충돌로 인한 상해를 방지해주는 앞좌석 센터 사이드 에어백을 적용했습니다. 가만 보니 이건 GV80에 처음으로 도입된 에어백이었는데 역시 그 이후부터 쭉 적용시켜주네요. 최소한 '안전'과 타협하는 일은 없어야겠죠.

 

지문 인식과 연동된 '제네시스 카페이'를 제공한다고 합니다. 쉽게 얘기하면 드라이브 쓰루 매장에 가서 따로 결제 행위를 하지 않고 쓱~ 차만 지나가면 결제가 되는 거라고 생각하면 되겠네요. 수입 고급차와는 절대로 비교가 불가능한 GV70 만의 매력적인 옵션이 될 것 같습니다. 이 서비스의 제일 큰 관건은 얼마나 많은 가맹점을 확보하느냐일 것 같습니다.

 

GV70에는 신기한 기능이 하나 추가됐는데요. 바로 '어드밴스드 후석 승객 알림'입니다. 자동차 후석에 탑승한 어린이나 러기지존의 반려동물이 방치되는 사고를 예방해주는 기능입니다. 후석 도어 또는 테일게이트를 열었던 경우, 운전자 하차 시 1차로 클러스터 팝업과 경고음을 통해 알리고, 이걸 미인지하고 차문을 잠그면 후석 루프 부위에 장착된 레이더 센서로 움직임을 감기해 경적, 비상등, SMS로 2차 알림을 제공하는 기능입니다. 가끔 차량 안에 영유아 사망사고가 발생할 경우 거의 대부분이 운전자의 부주의로 발생을 하는데요. 이런 사고를 미연에 방지할 수 있는 아주 좋은 기능이라고 생각합니다.


[근데 문제는 가격]

 

근데 문제는 차량의 가격이 아닐까 싶습니다. 현재 확정은 아니지만 잠정적으로 약 4,900~7,500만원으로 가격대를 잡아놓은 것 같은데요. 항상 모든 차를 구매할 때 발생하는 "이 가격이면 이거 사지"논란이 또 발생할 것으로 생각됩니다. 풀옵션 가격이 7,500만원이면 진짜 그 가격대에 구입할 수 있는 독3사 차가 정말 많거든요. 당장 드라이빙을 더 중요시하는 사람이라면 제네시스보다는 BMW X4를 구입할 겁니다. 저 같아도 그럴 거에요. 물론 품질에 자신이 있고, 정말 대중이 기대하는 것처럼 제대로 된 차량을 생산한다면 저런 논란은 수그러질 것으로 예상됩니다만....

 

얼마 전에 논란이었고 현재 진행 중인 제네시스의 2.5T 엔진은 아직도 그 결과가 제대로 나오지 않았습니다. 현대차그룹에서 제대로 된 피드백을 한 적도 없고, 내부적으로 파악 중인 것으로만 확인됐습니다. 그런 와중에 무슨 자신감으로 저런 가격대를 형성해서 발표를 한 건지 모를 지경입니다. 물론 확실한 가격은 추후에 발표한다고 하니 기다려봐야겠습니다만 제네시스 공식 홈페이지 보도자료에 떡하니 나온 예상 가격대에서 크게 달라진 가격이 나올 것으로 기대하는 사람은 없을 겁니다.

 

하지만 이왕 이렇게 된 거 정말 저 값을 하는 '제대로' 된 차가 나왔으면 하는 바램입니다. 언제부터인지 모르겠지만 한국 소비자들 사이에선 이런 말이 있죠. "한국차는 출시 직후 사는 게 아니고, 1년 정도 지나고 사는거다" 이런 말이 안 나오는 날은 언제쯤이나 될까요?


★ 경매로 파는 모든차, 경차 어플리케이션 다운로드 ★

 

[구글 안드로이드]

play.google.com/store/apps/details?id=com.auctioncar.sell

 

경차- 내차팔기 중고차경매 중고차매매 중고차시세 중고차직거래 - Google Play 앱

▶ 내차 견적을 쉽고 빠르게 받아보세요~ 매매단지를 돌아다니지 않고 내차 정보, 사진만 등록하면 전국에 딜러들에게 견적을 받아 볼 수 있습니다. ▶ 원하는 딜러를 선택해서 판매요청을 해

play.google.com

[애플 앱스토어]

apps.apple.com/kr/app/%EA%B2%BD%EC%B0%A8-%EB%82%B4%EC%B0%A8%ED%8C%94%EA%B8%B0-%EC%98%A8%EB%9D%BC%EC%9D%B8%EA%B2%BD%EB%A7%A4/id1532196549

 

‎경차 - 내차팔기, 온라인경매

‎▶ 내차 견적을 쉽고 빠르게 받아보세요~ 매매단지를 돌아다니지 않고 내차 정보, 사진만 등록하면 전국에 딜러들에게 견적을 받아 볼 수 있습니다. ▶ 원하는 딜러를 선택해서 판매요청을

apps.apple.com

★ 경매로 파는 모든차, 경차 홈페이지 ★

auctioncar.kr

 

경차

내차팔기 NO.1 어플 경차

www.auctioncar.kr

 

728x90